군수에게 바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 현 페이지 엑셀로 다운
  • 현 페이지 워드로 다운
  • 현 페이지 인쇄
Q&A 5518. 코로나 보다는 더 무섭네요 이문희, 2020-10-05 14:02:00
해원의 피눈물

돈앞에는 피도 눈물도 없이 잔인하네요 어느 손님이 남기신 말씀입니다

이번 추석연휴 어떻게 그나마 잘들 지내셨나요 ?
해원지기 는 정말 길고 무료한 추석연휴를 보냈습니다 물론 코로나 여파도 있지만 정작 큰 원인은 다른데 있습니다 너무 답답해서 어떻게 해야 할까 ?  여러분 들이 잘 아는것 처럼 여기는 그렇게 사람들의 왕래가 많은 곳은 아닙니다 평소에는 사람이 없는데 그나마 주말 장사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우리 아래에는 70대 노파가 운영하는 구멍가게 가 있습니다 코로나 이후 거의 개점휴업 상태 입니다 그런데 신축 개업한 아구 찜 식당 에서 특산품 간판으로 심지어 빵. 과자 등 을 판매하는 편의점 과 커피 숍 까지 하며. 우리의  밥그릇 생존권 까지 아구처럼 마구마구 먹어치우며 아래 위의 노인들 걱정이 태산같이 쌓이고  망설임 끝에  ❤ 하는 벗님네들 에게 지혜를 얻고저 글을 올립니다

올해초 우리 해원 앞에 사진에서 보는것 처럼 잘지은 2층 상가가 신축되어 최근 오픈 하였습니다 나는 이렇게 혼자 영업하는 것 보다는 장사는 장사 속에서 잘된다고 기대를 하며 개업당시 정성으로 예쁜 화분을 보내어 축하하며 함께 기뻐하였습니다 그뿐많이 아니라 동네분 들은 물론 우리 큰딸 작은딸 부부 와도 그 식당에서 몇차례 식사를 하며 열심히 이웃사촌 을 위하여 나름 노력을 기울였는데 추석연휴를 앞두고 갑자기 우리 샾과 길하나 사이로 서로 마주보고 있는데 그 입구에 사진에서 보는것 처럼 간판 을 세워놓기 까지 하는데  참 불쾌했습니다 추석연휴 에 그동안 코로나 로 문을 굳게 잠궜던 분재공원 도 오랜만에 문을 열고 관광객 들이 제법 찾아오는데 앞집 커피 숖은 제법 많은 손님들이 북적북적 거리는데 우리 숖은 파리만 날리고 적막하기만 했다

그와중에 이틀전 관광온 얼굴도 모르는 부부가 와서 차를 주문하며 어제 자은 에서 민박을 하였는데 혹시 근처에 없냐며  호텔  을 찾기에 나는 평소처럼  비치된 관광자료 를 건네며 안내를 하고 손님은 주문한 차를 가지고 자리에 앉으며 어휴! 이제는 시골도 아주 무섭네요 한다 나는 의아하게 생각하며 아니요 아직은 그래도 괞찮은데요 하고 대답을 하였는데 그 손님부부 는 그래요 하면서 여기 들어오신지 얼마나 되습니까 4년 이죠 여기  지역분은 아니시죠 예 우리 부부는 고향이 인천으로 목포에서 30십여년 살다가 이제는 은퇴 준비하느라  압해도 에 인생 2모작을 하려고 합니다 그러시군요 사실은 우리 부부가 깜짝 놀랐습니다 아니 어떻게 저렇게 좋은 상가에 큰식당 을 하면서 연세드신 그것도 몸도 불편하신 장애인 부부가 남의 도움 없이 열심히 일해서 먹고사는 삶의 터전을 짓밝고 꼭 저렇게 커피 숍 까지 해야하는지 알수없네요 그것도 모자라서 입구에 다 저렇게 간판까지 세우고 정말 나쁜놈 입니요 서로 마주보고 있는데 저런것이 다 갑질 이지요 주변에 변변한 시설도 제대로 없는곳에서 이것은 99섬 갖은 놈이 한섬가진 사람것 마저 빼앗는 꼴 이지요 정말 시골에서 조차 가난하고 몸도 성치않는 사람 목숨줄 까지 빼앗는 다면 어떻게 합니까  사장님 도 어렵고 힘들게 이렇게 잘 해 놓으시고 커피 맛도 아주 좋은데 오늘 처음 뵙니다만 내가 다  화가난다 고 울분을 을 토하며 돈 앞에는 피도 눈물도 없네요 하고 떠났다

연휴 4일 내내 손님으로 북적거리는 부잣집 을 바라보며 쏟아지는 눈물을 주체가 할수가 없다 앞으로 우리 부부는 어찌해야할지 벗님네들 께서 현명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전혀 깨닫지 못했던 현실의 참담하네요 이제는 두눈을 멀쩡하게 뜨고는 밥그릇 마저 빼앗기면서 대책이 없네요 여러분들 이라면 어떻게 하실지 ? 궁금하네요 여러분 들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사용자 이미지 20201004_112039.jpg
사용자등록파일20201004_112039.jpg (Down : 1182, Size : 3.02 MB)
사용자 이미지 20200925_125309.jpg
사용자등록파일20200925_125309.jpg (Down : 1174, Size : 2.19 MB)

  • 목록
  • 맛예술문화과 식문화담당 김아현 답변글
    귀 업체의 평안과 화목을 기원드립니다.

    먼저 귀하께서 느끼시는 아픔과 불편함에 대해 심심한 위로를 전해드립니다.

    귀하의 건너편 가게는 현재 한 건물 안에 여러 사업장이 각각 다른 운영자가 운영하고 있으며 허가(식당,판매점, 커피숍) 부분에 대해서는 정상적으로 처리된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귀하께서 말씀하신 것처럼 장사는 장사 속에서 잘될 수 있도록 신안군 내에 업소들이 함께 상생하는 방안을 검토하도록 하겠습니다.

    기타 문의사항 있으시면 신안군청 맛예술문화과(240-8048)로 연락주시면 더 자세하게 설명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민원처리현황
    신청->접수-> 부서지정(맛예술문화과 식문화담당 )-> 담당자지정(맛예술문화과 식문화담당 김아현)->완료
    만족도 조사

    ※ 아래의 평가는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이 답변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매우 만족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만족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보통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불만족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매우 불만족
    • 평가하기

군수에게 바란다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상태 부서명
5594 이정도로 막장이여선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김정임 20.11.17 완료 해양수산과
5593 태양광 송전선로 지중케이블 공사 건 김주석 20.11.16 완료 안전건설과
5590 소악도를 다녀와서 불편해요 이종철 20.11.16 완료 가고싶은섬TF팀
5587 킥테니스는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스포츠 문화 콘텐츠입니... 전인철 20.11.16 완료 행정지원과
5585 군수님.확인해주세요~ 송용삼 20.11.13 완료 문화관광과
5581 귀어 하려 집을 지으려는데 도로 승락서 땜에 힘드네요 홍은아 20.11.09 완료 도서개발과
5578 안좌면 입구 쓰레기 처리관련 박정조 20.11.09 완료 안좌면
5575 편파적 민원해결에 화가납니다 고형산 20.11.09 완료 안전건설과
5569 비공개글비공개글 입니다. 최OO 20.11.05 완료
5567 태양광 특고압송전선로 변경 요청드립니다. 김주석 20.11.04 완료 안전건설과
5563 퍼플교 식당 불친절 조봉수 20.11.03 완료 맛예술문화과
5560 비공개글비공개글 입니다. 김OO 20.11.02 완료
5556 병풍도 노두길 자갈 및 철사 정리 임진영 20.10.28 완료 상하수도사업소
5555 한국교직원공제회 비리, 유착관계 임상제 20.10.28 접수
5552 비공개글비공개글 입니다. 박OO 20.10.27 완료
  • 실명인증 후 글쓰기
QR CODE
  • 왼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 이 QR Code는 『군수에게 바란다 5518번』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이 페이지의 QR Code 이미지 http://mayor.shinan.go.kr/_wscms30/plugin/qrcode/php/qr_img.php?d=http://mayor.shinan.go.kr/q/ezMxODF8NTUxOHxzaG93fHBhZ2U9MTJ9&e=M&s=3
담당자
(58827) 전라남도 신안군 압해읍 천사로 1004 TEL 061-271-1004 FAX 061-240-8000
Copyright (c) Shinan-gu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