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수에게 바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 현 페이지 엑셀로 다운
  • 현 페이지 워드로 다운
  • 현 페이지 인쇄
Q&A 6677. 언제까지 주민이 피해를 보아야합니까? 최규연, 2022-07-31 21:28:00
무더위에 수고하시는 안전건설 방재과 계장님께 부탁드립니다.
민원글에 대한 답변을 읽어보았습니다.
계장님이 주신 답변에 무엇이 해결되었는지 모르겠어서 관리감독을 너무 소홀히하고 계신다는 생각이 듭니다.
1.소음 ~ 몇일전에는 소음이 없는 기계로 파일을 박았는데 지금은 소음과 진동 때문에 서비스 장사하는 저한테는 생계를 접으라는 말이나 다름이 없습니다.
숙박이나 식사하실때 소음과 진동때문에 쉴수가없다고 하는데 어떻게 해야하는겁니까?
2. 비산먼지 ~제발 창문을 맘대로 열고 빨래도 널고 싶다는 주민이 다수입니다.저는 이더운 여름에 걸레질을 몇번을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지금몇달째 현장 소장님께 말을해도 변화는 없습니다. 공사를하면 먼지가 있는건 어쩌면 당연한일이지요 그러니까 공사하시는 분은 살수차로 물을 뿌려가며 공사를하는것이지요 그런데 도대체 이 현장은 용달차에 작은 파란통에 물뿌리고 다니는게 전부입니다. 그것도 한번뿌리고가면 금방 바로 마릅니다.자주 뿌리는것도 아니구요 물뜨는 시간이 엄청 많이 걸린답니다. 감독을 제대로 하신건지 ...
3. 중앙선 통행하는 차량안전~ 인도쪽에는 가림막을 설치하고 작업을 합니다.
근데 중앙선은 계장님이 꼬깔모양으로 되어있는 안전표시하는걸로 허가를 내주셨다고하드라구요
파일의 무게가 꽤 나가는걸로 알고있습니다. 파일이 차량이나 사람한테 떨어지는 순간 인사사고로 이어집니다. 파일을 박는작업 중에 중앙선넘어 공사구간 반대편으로 떨어졌습니다.다행히 차량이 없어서 사고로 이어 지지는 않아서 다행이긴하나 안전가림막 설치를 철철히 해주시기 바랍니다.
4.도로~ 지금은 휴가 시즌이라 엄청난 차량이 통행하고 있습니다.
놀이기구 타는것도 아니고 대한민국에 이런 도로가 어디있습니까,
차가 한번 지나가면 바로 세차를 해야할지경입니다.민원이 들어오지 않았드라고 이 도로를 지나가는 모든 분들은 매우 불쾌한 기분이었을겁니다. 오늘 아침에 현장에 나와서 조치를 취한줄 알았지만 정말 뭘하신건지 바로앞 사거리에서 공사하는 현장소장님이 계셔도 눈으로 보셨을텐데 하루종일 조취를 취하지 않은건 왜인지 궁금하군요
5인도가 없는길~ 인도가 없는길도 갓길은 사람이 통해합니다.
일요일이여서 민원을 바로 못넣으니까 저렇게하나 생각이 드네요
흙 돌맹이 포크레인 바가지 철사...등등 어떻게 다니라는건가요
6.제가 요청했던 중앙선 넘어 몇 미터까지 임시 점용 허가를 내주신서류에 대한 답변은 없었습니다.
이 서류를 요청하는 이유는 중앙선을 넘어서 허가를 내주는건 교통 흐름에 방해가 되지 않는 전제하여만하는 법규가 있기 때문입니다.
임시라는것도 신호등같은 주민의 생활에 밀접한것이여야하는데 이건 풍력선로입니다.공공의 사업이 아니지요 그런데도 주민이 불편을 감수해야합니까
바쁘시다라도 시간내셔서 번호대로 정확한 답변 부탁드립니다.
제가 정말 수십번 말하는건데 몇달동안 변화가 없습니다.
사진참고 하십시요 사용자 이미지 20220731_151705.jpg
사용자등록파일20220731_151705.jpg (Down : 719, Size : 3.89 MB)
사용자 이미지 20220731_182516.jpg
사용자등록파일20220731_182516.jpg (Down : 707, Size : 5.86 MB)
사용자 이미지 20220731_182546.jpg
사용자등록파일20220731_182546.jpg (Down : 717, Size : 2.75 MB)

  • 목록
  • 안전건설과 도로시설담당 박성영 답변글
    1. 귀하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2. 안좌면 읍동리 일원에서 추진되고 있는 지중선로 공사와 관련하여 많은 불편을 드린점 사과드립니다. 귀하께서 국민신문고를 통해 질의하신 사항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답변을 드리오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가. 소음으로 인한 생활불편, 비산먼지로 인한 피해 및 관리 감독 소홀
    1) 소음으로 인한 생활 불편 및 비산먼지로 인한 피해는 지속적인 현장관리 감독을 최소화 하겠으며, 반복민원이 발생할 경우 관리부서인 세계유산과와 협조하여 관련법령에 따라 행정처리(과태료 부과 등) 하도록 하겠습니다.

    나. 굴착공사 안전관리 미흡, 공사자재 적재 등 현장관리 미흡
    2) 안전관리자 재교육 안전수칙 현장 관리 등 철저 요청 공문을 발송하여 업무에 준수하도록 지시 하였습니다. *안전건설과-24492(2022.8.10.)호 도로굴착공사 안전수칙 준수 및 현장관리 철저
    다. 중앙선을 초과하는 점유 면적 및 연장 요청
    3) 국민신문고(1AA-220-0715762) 처리 결과로 안내하였습니다.
    민원처리현황
    신청->접수-> 부서지정(안전건설과 도로시설담당 )-> 담당자지정(안전건설과 도로시설담당 박성영)->완료
    만족도 조사

    ※ 아래의 평가는 로그인 후 가능합니다.

    이 답변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매우 만족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만족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보통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불만족
    • 만족도 선택 이미지 매우 불만족
    • 평가하기

군수에게 바란다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상태 부서명
6824 무안보호소에서 굶어죽은 강아지들 신혜선 22.10.12 완료 친환경농업과
6823 비공개글비공개글 입니다. 최OO 22.10.10 담당자지정
6822 장산-신의 대교 이름 추천합니다. 김혜영 22.10.06 접수
6821 신안군민의 자존심은? 조학선 22.10.05 접수
6820 윤석열다리? 기가 막히네~ 이미순 22.10.04 접수
6819 윤석열다리? 서숙희 22.10.04 접수
6818 다리이름이 왜 그래요? 전강희 22.10.04 접수
6816 한심하다못해 화가난다 신혜정 22.10.04 접수
6815 비공개글비공개글 입니다. 양OO 22.10.04 접수
6814 윤석열대교라고 최재란 22.10.03 접수
6813 내 두눈을 의심했어요 최미경 22.10.03 접수
6812 윤석열 대교라고요? 김웅기 22.10.03 접수
6811 염전노예부터 구출해라 썩열다리는 개뿔 박영택 22.10.03 접수
6810 신안군수 정신차리세욧 고은영 22.10.03 접수
6809 신안 노예섬의 이미지와 윤석렬대교 안승일 22.10.03 접수
  • 실명인증 후 글쓰기
QR CODE
  • 왼쪽 QR Code 이미지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이 페이지로 연결됩니다.
  • 이 QR Code는 『군수에게 바란다 6677번』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이 페이지의 QR Code 이미지 https://mayor.shinan.go.kr/_wscms30/plugin/qrcode/php/qr_img.php?d=https://mayor.shinan.go.kr/q/ezMxODF8NjY3N3xzaG93fHBhZ2U9M30=&e=M&s=3
담당자
(58827) 전라남도 신안군 압해읍 천사로 1004 TEL 061-271-1004 FAX 061-240-8000
Copyright (c) Shinan-gun. All rights reserved.